• DH

2021년부터 시행되는 새 교통규칙

연방 도로 교통청(Astra)은 교통의 안전을 향상하고 유동성을 높이기 위해 2021년 1월 1일부터 몇 가지 새로운 규칙을 시행한다. 운전자가 알아두어야 할 변경된 주요 규칙을 알아보자.


차선이 끝나는 모든 지점과 고속도로 진입 시 지퍼 합류 방식(Reissverschluss-system) 의무화

2개의 차선이 하나로 합쳐지거나 사고 또는 도로 공사로 인해 차선을 변경해야 할때 주행 중인 차로가 끝나는 지점에서 지퍼처럼 번갈아 주행차선으로 합류해야 한다. 운전자들은 일찍 끼어드는 것이 예의라고 생각할 수 있지만, 너무 일찍끼어드는 것은 교통 체증을 유발한다. 따라서 차선을 끝까지 타고 가다가 마지막 차선이 끝나는 지점에서 합류하는 것이 안전하고 효율적이다. 지퍼 합류 방식은 교통체증이 심한 고속도로에서 진입하는 차량에도 적용된다. 이를 지키지 않을 경우 올해부터 벌금이 부과된다.


구조 통로

도로에서 구급차나 경찰차와 같은 긴급차량이 지나갈 수 있게 일반 차량은 길을 터 주어야 한다. 이 교통법은 2018년부터 이미 시행되고 있지만, 스위스 운전자들은 이 시행령을 잘 따르고 있지 않다. 따라서 2021년부터는 시속 20km 이하로 움직이는 교통 상황에서 긴급차량의 푸른 불빛이 보이거나 사이렌 소리가 들리지 않아도 항상 구조 통로를 미리 만들어야한다. 2차선 도로에서는 1차선과 2차선의 사이에, 3차선에서는 가장 왼쪽에 있는 추월 차선(1차선)과 가운데 차선(2차선) 사이에 구조 통로를 만들어야 한다. 이러한 길 터주기 시행령에 불복할 경우 올해부터 벌금을 받게 된다.


우측 주행차 앞지르기 가능

지금까지 고속도로에서 오른쪽 차선의 차량이 왼쪽 차선의 차량을 앞지르는 것은 금지되어 있었다. 하지만 2021년부터는 왼쪽 차선이 밀리면 오른쪽 차선에 있는 차량이 왼쪽 차선의 차량을 지나갈 수 있다. 스위스는 유럽에서 오른쪽 차선의 차량이 앞질러 가는 것을 명시적으로 허락한 첫 번째 국가이다. 하지만 앞 차를 추월하기 위해서 오른쪽 차선으로 옮겼다가 다시 주행선으로 진입하는 것은 여전히 금지되어 있다. 다시 말해 교통의 흐름 때문에 오른쪽 차가 왼쪽 차를 앞지르는 것은 가능하지만, 운전자가 의도적으로 앞차를 추월하려면 여전히 앞차의 왼쪽 차선에서만 가능하다.


경량 트레일러 시속 100km 주행

승용차나 배달차로 트레일러를 견인할 경우 고속도로에서는 최대 시속 100km로 주행해야 한다. 트레일러는 3.5t을 초과해서는 안 된다. 이 시행령은 견인 차량과 타이어에도 해당한다. 연방 도로 교통청은 운전하기 전에 차량 수입업자나 차량 판매처에 최대 속도 및 최대 중량에 대해 문의하거나 차량 정기검사 때 도로교통국(Strassen-verkerhsamt)에 문의 할 것을 권고한다.


자전거와 모페드는 빨간불에서 우회전

2021년부터 자전거와 모페드(Mofas, 모터달린 자전거)는 신호등에 노란색 자전거와 화살표 픽토그램 교통표지판이 있으면 빨간불에서 우회전 할 수 있다. 이때에도 보행자와 가로지르는 차량이 우선이므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하지만 이런 노란 교통 표지판이 없다면 "빨간불은 빨간불"이라는 원칙이 계속 적용되어 자전거와 모페드도 멈춰야 한다.


초등학생까지는 인도에서도 자전거를 있다

지금까지 스위스에는 보행자의 안전을 고려해 자전거는 전용 도로를 이용하거나 전용 도로가 없는 경우 일반 도로 오른쪽 가장자리를 이용하게 했다. 2021년부터 자전거 도로가 없을 때 12세 이하의 어린이들은 인도에서도 자전거를 탈 수 있게 됐다. 하지만 인도에서는 보행자가 우선이기 때문에 보행자를 고려해서 조심해서 자전거를 타도록 한다.


자전거 도로

속도 30구역에서도 차량과 자전거가 함께 이용할 수 있는 자전거 도로를 만들 수 있게 됐다. 지금까지 속도 30구역에서는우회전 차량의 통행이 우선이었다. 속도 30구역에 자전거 도로가 생기면 우회전으로 진입하는 차량을 위해 "정지(STOP)", "우선 도로 아님(Kein Vortritt)"을 알리는 표시를 해야 한다. 자전거 도로 바닥에는 노란색 자전거 픽토그램으로 자전거 도로임을 표시할 수 있지만, 의무사항은 아니다. 보행자는 속도 30구역에서 횡단보도 표시가 없더라도 어디서든 길을 건널 수 있지만, 보행자 우선이 아니라는 것은 유념해야 한다.

기사와 관련된 내용은 아래 링크에서 좀 더 상세히 읽을 수 있습니다.

https://www.astra.admin.ch/astra/de/home/dokumentation/medienmitteilungen/anzeige-meldungen.msg-id-81639.html

https://www.tagesanzeiger.ch/diese-neuen-verkehrsregeln-muessen-sie-kennen-808833429676